본문 바로가기

해외육아

(2)
[해외육아] 프라하 어린이 도서관 갈만한 곳 지금은 딸아이가 많이 커서 손이 조금 덜 가지만, 한참 아이가 자라며 육아에 전념하던 시기에는 하루가 세상 길더라고요. 돌아서면 먹이고 씻기고 청소하고, 또 먹이고 닦고 씻기고 정리하고... 무한 반복을 하던 날들의 연속 조금이나마 아이를 데리고 밖에 나가면 숨통이 트였어요. 아이와 하루 조금 다르게 보낼 방법이 없을까... 다방면으로 모색하게 되면서 가게 된 프라하 어린이 도서관!!! 위치는 안델역 근처에 있어요. 프라하 어린이 도서관 주소 náměstí 14. října 83/15, 150 00 Praha 5-Smíchov 1층에 TESCO 테스코 마트도 있고요, 근처에 공원도 있습니다. 분위기 잔잔하니 좋더라고요. 프라하 어린이 도서관 바로 옆에, 최근에 마니페스토라고 하는 핫한 시장+야외식당도 생..
체코남편이 가끔은 아들같다 체코직장이 좋은 점이라면 재택근무가 보편화 되어 있다는 점인데요, 홈오피스라고 하는 재택근무 문화는 직장인들에게 사랑받는 근무형태입니다. 대부분 직장인들이라면 공감하겠지만, 어느 날 눈 떠서 정~~~말 회사를 가기 싫은 날이 있습니다. 씻는 것도 화장하는 것도 모두 귀찮고, 출근길 지옥철을 견디기에 컨디션이 좋지 않은 날도 있고요. 한국직장 문화는 "아파도 이겨내고 출근"을 장려하는 분위기라면, 체코 직장문화는 "혹시나 감기가 동료들에게 전염"될까 걱정하는 분위기입니다. 한국과 체코 직장 문화를 다 겪어 본 저한테는, 종종 개인 사정에 따라 쓸 수 있는 재택근무는 효용성이 높은 문화입니다. 하루정도 직장동료들과 떨어져 있다보면 서로 부딪힐 일도 적어지는 것 같고, 에너지도 충전되어 다시금 일할 용기가 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