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코전통음식'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6.07.08 체코어_체코전통 음식 (10)
  2. 2016.03.05 [체코프라하맛집]프라하속 작은 파리 PAUL (2)
  3. 2013.09.04 맛있는 꼴레노/꼴레뇨 - 카를슈테인 맛집 (10)

체코여행을 오시면 체코 전통음식을 맛보셔야겠죠~


프라하의 경우는 워낙 관광객이 많다보니 영어 메뉴가 있는 식당도 많지만 

체코어 메뉴만 가지고 있는 식당도 꽤 많거든요. 


그래서~!! 

체코 어느 맛집을 가시더라도 현지인만 가는 식당을 가셔서 체코메뉴만 있어도! 


체코 오셔서 체코 전통 음식 맛보실 수 있도록 체코 음식 체코어로 말씀드릴게요. 



프라하밀루유

 체코어

체코어 발음

 설명

71

vepřo knedlo zelo

베프로 끄네들로 젤로

돼지고기와 양배추, 덤플링

72

guláš

굴라쉬

헝가리 굴라쉬

73

vepřove koleno

베프로베 꼴레노

돼지무릎 요리

74

smažený řízek

smažený sýr

스마졔니 리젝

스마졔니 씨르

돈가스

치즈가스

75

svíčková

스비취꼬바

소고기와 덤플링

Beef sirloin with cream sauce, cranberry


71. 끄네들로라고 하는 것이 사진에 흰 찐빵 같이 생긴 것입니다. 

소스에 적셔 먹으면 맛있어요. 


체코전통음식 71. 베프로 끄네들로 젤로



72. 굴라쉬는 체코만의 전통요리라고 할수는 없지만, 

프라하가 오스트리아-헝가리 제국의 일부였기 때문에 체코 전통요리 중의 한 종류라고 볼 수 있습니다. 


굴라쉬는 체코뿐만 아니라 오스트리아, 헝가리에서도 드실 수 있고요. 

약간 매운 맛의 소스가 한국 음식 육개장 맛이랑 비슷하다고 하는데요, 제 입에는 별개의 맛 같아요. ㅎ


체코/헝가리 전통음식 72. 굴라쉬


73. 베프로베는 "돼지는 모든 것을 베풀어~~"라고 했던 거 기억나시나요?  

꼴레노는 체코어로 "무릎" 이라는 뜻이고요, 돼지 무릎이 통째로 구워져 나오는 요리 입니다. 


맛은 돼지 족발과 비슷하다고 보시면 되는데요, 지방이 조금 더 많아 육질이 부드럽습니다.


양은 보통 (뼈무게 포함) 800g~ 2 kg  로 서빙이 되니까요, 2~4명이 맥주와 함께 나눠먹기 좋은 양입니다. 간혹, 1인분 꼴레노를 서빙하는 식당도 있습니다.


체코전통음식 73. 꼴레노



74. 돼지 돈가스

체코전통음식 74. 스마졔니 리젝 


74. 치즈 튀김 


체코전통 음식 74. 스마졔니 씨르


75. 여기도 찐빵같은 끄네들리끼 있습니다~~ 


체코전통음식 75. 스비취꼬바



제가 지금 추천드린 체코 음식들의 가격은 관광지에서 벗어나서 

일반 체코 음식점에서는 190~250kc (9천원~1만3천원) 정도니까요. 

프라하에 여행오셔서 바가지 쓰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꼴레노는 2~4인용이 크기에 따라 300~650kc 정도 합니다. 


체코 현지식당들은 그냥 들어가셔도 어느정도 요리는 하니까요~


관광지에서 보이는 식당 말고, 조금 벗어나서 뒷 골목골목에 숨어있는 체코 식당 찾으셔서 맛있는 체코 전통음식 드시고 가시길 바랄게요~~ 




Posted by 프라하밀루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복실이네 2013.03.27 10: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굴라쉬...먹어보고 싶던 요리였는데...
    육개장하고는 별개의 맛인가요?
    예전에 티비에서 굴라쉬 만드는 것보고 맛있겠다 침흘린 기억이 있거든요.
    제가 육개장을 무지 좋아해서요..^^

    • 프라하밀루유 2013.03.27 17: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복실이네님 ~ 안녕하세요.
      굴라쉬와 비슷한 한국음식을 찾으라면 육개장이 맞는 거 같아요
      매콤한 맛이 나는 음식이거든요. 한국분들 입맛에도 잘 맞고요.

      제 입맛에는 굴라쉬는 매콤한 "소스"느낌이고, 육개장은 얼큰한 "국물"이라서요. ^^
      TV보고 드시고 싶으셨다면~ 꼭 드셔보세요! 맛있어요.

  2. 뉴질랜드 2013.03.29 04: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체코남자와 같이사는 덕분(?)에 굴라쉬를 자주먹는 1인입니다 ㅋㅋ
    저에게 굴라쉬는케이준양념같은 맛이더라구요
    사람에 따라, 요리할때마다 굴라쉬맛이 다르다더군요.
    그래서 제가 굴라쉬를 만들땐 매콤하게 청양고춧가루를 좀 넣어볼까 하는데...ㅋ
    기겁할까요?ㅎ

    • 프라하밀루유 2013.04.11 23: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굴라쉬 맛있죠? 매콤한 소스가 입에 촥~ 감기는게 말이죠.
      체코 현지 식당마다 어떤 곳은 소스가 묽게 나오는 곳도 있고,
      어떤 곳은 걸쭉하게 나오고 - 매운 정도의 맛도 다르고~
      요리할 때마다 맛이 다르다는 게 맞는 말인 것 같아요. ^^

      다양한 맛이지만~ 그래도 각기 다른 맛의 매력이 있는 것 같아요.

  3. 여행예정객! 2013.04.28 15: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소소한 신혼생활 글들 읽어보다 식당 글에 댓글을 달게되네요~~
    이번에 어머니를 모시고 프라하에 가게됐는데요~
    안델역 근처에 머물 예정이예요~~
    꼴레노와 굴라쉬를 많이 추천하셔서 먹어보고싶은 마음인데~
    여행객에게 유명한집 말고 새댁님께서 좋아하는 식당이나 맛있게 드셨던 골목 식당
    혹시 추천받을 수 있을까요?
    안델역근처면 더 좋구요!! ^^
    답글 기다리겠습니다~~~

    • 프라하밀루유 2013.04.28 16: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행예정객님~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어머니를 모시고 프라하에 오실 계획이라니, 정말 멋지고 부럽네요.

      제가 안델역 바로 근처는 주로 푸트코트를 이용해서요.
      그리고 안델도 안델역 근처는 보통 HUSA 체인점 많이 가고요.

      현지 식당 가는 곳은 트램타고 한 3정거장 되는 곳에 있는 식당 2군데 말씀드릴게요. 트램3 정거장은 천천히 걸어서 15분 정도 걸려요.

      하나는 stara praha restaurant 인데요.
      체코 전통 식당 분위기 나고 괜찮고요. 여기 꼴레노가 부드럽거든요.

      그리고 같은 골목에 Kolkovna Olympia(=Kolkovna Vítězná)가 있는데요
      여기는 체코 내 몇개 체인인데 세련된 식당이라고 보시면 되요.

      http://starapraha.eu/?page_id=11 여기 보시면 A 가 스타라프라하
      D 가 콜코브나에요.

      꼭 꼴레노와 굴라쉬가 아니어도~ 다른 돼지고기, 닭고기 요리 맛있어요.
      당연히 맥주도 한 잔 곁들이면 맛도 더 좋구요.

      어머니랑 정말 즐거운 여행하시길 바랄게요. ^^

  4. 포도리포도리 2013.10.22 12: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얼마전에 체코 갔다왔는데 참 좋더라구요 ㅎㅎㅎ

    뭐 짧게 3박4일 정도 였지만 ㅎㅎ

    근데 다니면서 궁금한게 체코 맥주가 그렇게 유명한데

    치킨같은 음식은 없더라구요..

    닭은 잘 안먹나요 체코에서?

    • 프라하밀루유 2013.10.23 16: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좋은 시간 보내고 가셨다고 하니, 다행이네요 ~
      포도리님이 말씀하시는 치킨이 닭튀김 말씀하시는거죠 ?

      여기는 닭요리 자주 먹고요~ 닭은 보통 그릴요리가 많고요
      닭튀김은 KFC에서 먹거나 식당에서 핫윙같은 음식을 먹습니다. ^^

  5. 2016.07.28 17: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프라하밀루유 2016.07.28 18: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두달 유럽여행하면서 좋은 추억 많이 만드셨나요?

      여행을 즐기는 방법은 여행 준비의 설레임부터, 실제로 꿈꾸던 것을 눈으로 보는 순간, 그리고 다녀와서 추억을 곱씹는 것 같아요.

      제 블로그가 추억을 되새기는 데 도움이 된다하시니 기분이 좋네요.

      체코의 전통음식은 식당마다 조금씩 맛이 다르기도 한 것 같아요. 음식이 서빙이 되는 모양도 다르고요.

      아마 예전여행자님이 드셨던 것도 베프로 끄네들로 젤로 종류의 하나 맞을 거게요.

이번에도 계속되는 체코 프라하 맛집 커피숍 시리즈입니다.

연초부터 이런저런 일들이 많아서 

유일하게 낙을 찾는 일이 새로운 커피숍 방문이라 한동안 커피숍 포스팅을 올릴 것 같습니다. 


지난 번에 갔던


에 이어, 


이번에 소개해드릴 프라하 맛집 커피숍은 

커피와 빵과 디저트를 팔고 있는 빵집 Paul 입니다


이곳도 체인점이라 여기저기 있는데요 

이뻬 빠플로바 IP Pavlova, 신시가지 바츨라프 광장 Vaclavske namesti, 

안델 Andel  시내에서 가까운 지점입니다


IP 지하철 역에서 나오면 KFC, 맥도날드스타벅스 근처에 있고요


IP Pavlova 메트로 C


오랜만에 갔더니 문득 처음에 프라하 도착해서 저녁 먹으러 IP Pavlova에 왔던 게 생각났습니다. 

비가 온 뒤라서 촉촉하게 젖어 있던 돌바닥이 조명에 반짝 비치던 날.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라서 그랬겠죠 ^^ ; 


그 기억때문인지 몰라도, 늘 IP Pavlova 에 올때마다 설레이고 기분이 좋아져요. 


번화가 축에 속해서 밤에도 사람이 거리에 있지만

술취한 사람이나 마약을 파는 사람들도 많으니 조심하시는 게 좋습니다. 


PAUL Andel  KFC, 맥도날드 맞은편

바츨라프 광장은 Muzeum  국립박물관을 등지고 

Mustek  방향으로 광장을 걸어 내려가다 왼편에 있습니다.


Andel 실내 좌석이 없고, Vaclavske  복잡한데요

IP  실내 좌석도 60여석 되고 조용합니다그래서 저는 주로 IP 지점을 이용합니다


저는 프라하에서 먹고 놀기는 이뻬 빠블로바 IP pavlova, 나로드니 트리다 Narodni Trida

나메스티 미루 Namesti Miru 쪽이 좋은  같아요


Narodni Trida 도시의 생동감을 느끼기 좋고

Ipak (= IP Pavlova) Mirak (= Namesti Miru) 쪽은 젊은이들의 핫플레이스가 많아 트렌디해요.

요즘은 Florenc 와 Krizikova (메트로 B) 쪽에도 맛집이 생겨나는 추세입니다. 



보통 체코의 커피숍에서는 팝송이나 라디오를 틀어 놓는데요 

PAUL 샹송을 주로 틀어줍니다.

 

실내 디자인도 프랑스식으로  놓은  같아, 프라하  작은 파리라고 감히 말해봅니다


프라하 PAUL


Paul에서 추천드리고 싶은 메뉴는 


아침식사 메뉴와 마카롱입니다


Menu Royal에 크로와상 샌드위치가 맛있고요, 커피나 차를 선택하실 수 있습니다. 

79kc 이니까, 현재 환율 1kc = 50원 정도하면 4000원가량이니 괜찮은 가격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게다가 메뉴에 차를 시키면 차주전자와 찻잔이 함께 나와서 좋아요

원할때 천천히 따라마시면 거의 3 정도의 차를 마실  있습니다.



저는 마카롱 작은 박스와 차를 시켰습니다. 


요즘은 한국에서도 마카롱이 인기이고 파는 곳이 많아진  같아요

한국은 외국에 맛있거나 괜찮아 보이는 것이 있으면 거의  빠른 속도로 

수입해 들어가는  같아서갈수록 한국 들어갈  사갈 선물이 없어요.


PAUL에는 왕 마카롱도 있습니다. 저처럼 마카롱을 좋아하시는 분이라면 저정도 크기 마카롱정도야~~~ 

큰 무리 없이 드실 수 있습니다. 





마카롱과 크로와상 말고도 다른 종류의 빵도 있고, 디저트, 샐러드 류도 팔고 있습니다. 



체코에 살면서 놀란 점 하나는 

빵이 주식인 체코인데도, 신선한 빵을 제과점에서 사거나 센터쪽으로 나와야합니다

한국 집에서 빵순이라 불릴정도로 빵을 자주 먹는 저에게는 안타까운 점이죠.  


체코 사람들은 주로는 Albert, Billa 같은 마트 내의 빵을 사서 먹고요.

특히 체코 사람들이 자주 먹는 빵은 Chleb(흘렙), Rohlik 로흘릭인데 

흘렙 같은 경우는 타타락과 함께 먹고, 

로흘릭은 소세지를 끼워 먹거나 버터, 치즈를 발라먹습니다.  



사람들이 많이 드나드는 센터의 마트 경우 

빵의 회전율이 높아서  구운 빵이 자주 나오는 편이라 따뜻할 때 먹으면 괜찮지만

마트의 빵은 사서 바로 먹지 않으면 다시 차가워지며 딱딱하고 질겨질 수 있습니다.


프라하에서 빵을 드시려면 마트보다는 제과점이 좋은  같아요


프라하의 호텔들은 거의 대부분 조식 포함이긴한데

혹시나 이용하시는 호텔에 조식이 불포함이라면 

PAUL  들러서 메뉴로 아침식사를 대신하는 것은 어떠세요?



총 평가 (밀루유 4.5 vs. Google리뷰 4.2 ) 


1. 분위기   : 파리틱 하게 꾸며 놓음
2. 음료     : 커피 괜찮음, 차를 차주전자에 줌
3. 가격     : 보통 체인점
4. 화장실   : 실내 (영수증에 비밀번호)
5. 서비스   : 친절, WIFI 무료, 영어 함
6. 재방문   : 네! 마카롱을 위하여~~, 여름에 판매하는 아이스크림도 맛나요
7. 기타     : 지하철, 트램 교통 요충지, 조용함



WIFI 를 클릭 !


Posted by 프라하밀루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6.03.09 10: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2016.03.09 10: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프라하맛집만 소개하다가 프라하 근교 여행지인 카를슈테인에 있는 맛집 하나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카를슈테인 성 근처 마을이 크지 않다보니, 식당 이름은 못 외우고 위치만 알고 있네요. 

기차역에서 내려서,카를슈테인 성 입구로 올라가기 위해 꺾어야 하는 길목 모퉁이에 있어요. 


식당 입구에서 사진을 찍으면 카를슈테인성이 바로 보입니다. 


카를슈테인 성에 가실 분들은~ 지난 포스팅 참고 부탁드립니다. 


[체코 CZECH] - 까를슈테인,카를슈테인,깔슈테인,칼슈테인,Karlštejn (1) - 가는법

[체코 CZECH] - 까를슈테인(2)-프라하에서 기차로 40분


카를슈테인


한참 비가 오다가 멈춰서, 야외에 자리를 잡고 시원한 맥주 한 잔 주문 합니다.

한국에 있을 때는 낮술은 부모님도 못 알아본다고 해서 낮술은 잘 마시않지만요.  

체코에서 물보다 싼 맥주 탓에 점심 식사와 함께 맥주를 주문해서 마시는 것은 전~~~혀 이상하지 않습니다. 

언제부턴가 저도 점심식사와 함께 맥주를 곁들이는 걸 당연하게 받아들이고 있네요.  



체코맥주 필즈너


이번 여행에서 카를슈테인으로 온 이유 중에 하나는, 이 식당에서 먹고 반해버린 체코식 돼지무릎요리인 꼴레노 ! 

돼지족발과 비슷한 맛으로 한국여행객들에게 사랑받고 있는 체코 전통음식입니다. 


프라하 맛집이나 다른 식당에서도 꼴레노를 먹어보긴 했지만, 

여기 꼴레노는 흑맥주로 맛을 내 양념이 더 진하고 부드러운 고기의 육즙이 츄릅츄릅~~


꼴레뇨꼴레뇨-체코돼지무릎요리


바로 아래 왼쪽 그림에 Pork knuckle 이 돼지 무릎요리인 꼴레노의 메뉴 사진입니다. 

그 옆에는 또 다른 전통음식 굴라쉬이고요. 사실 굴라쉬는 헝가리가 원조인데요~ 

오스트리아-헝가리제국의 영향을 받아 체코에서도 자주먹는 전통 음식입니다. 



메뉴에 다른 음식들도 살펴보니, 빵 안에 든 굴라쉬(Goulash)도 맛있어 보이네요. 

가격은 프라하보다 저렴한 편이에요.

 


식당에 테이블 위에 놓여져 있는 아기자기한 소금 후추통이 칼슈테인 성의 모습을 닮아 있습니다.

이런 작은 소품들이 체코의 소도시들에대해 예쁜 추억으로 남게 만들어주는 거 같아요.



그리고 이 식당의 또 다른 명물 ! 바로 앵무새인데요. 

저렇게 가만히 앉아 있다가도, 주인 아저씨가 막~~ 부르면 주인 아저씨 어깨로 날아가 지지배 지지배 하더라고요. 



이렇게 신나게 먹고 한참을 걷고 또 걷고,,,,

비가 오다 안오다를 반복하는 날씨에도 하이킹 잘하고 프라하로 돌아갔습니다.


프라하에서 너무 멀지 않으니까, 도시 생활에 마음이 지치는 날에는 맑은 공기 쐬러 또 와야죠 ^^

흑맥주 양념된 꼴레노도 먹으러요. 이 식당은 언제든지 다시와도 그 자리에 그대로 있었으면 좋을 것 같아요.  


Posted by 프라하밀루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수상 2013.10.19 21: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꼴레뇨 혼자 먹기는 무리이겠죠?^^
    내년엔 꼭 프라하에 가보려고 계획해서 찾아보는데 밀루유님의 정보가
    너무 감사해요~ ^^

    • 프라하밀루유 2013.10.19 23: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수상님 안녕하세요~ 꼴레노가 보통 2인용이나 적게 드시는 여자분들이 드시면 3분이서도 드시거든요.

      그래도 체코까지 와서 안 먹고 가면 아쉬우니까요.
      혼자라도 주문하시고 남은 건 포장해달라고 하시면 될 거 같아요.
      감사 댓글도 남겨주시고 제가 더 감사드려요~

      혹시 준비하다가 궁금한 거 있으면 방명록이나 댓글로 물어보셔요

  2. 2013.10.22 19: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프라하밀루유 2013.10.23 16: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8년전에 오셨을때랑, 까를슈테인 성의 모습은 지금도 똑같죠 ?
      가끔은 너무 빨리 흘러가는 세월에, 시간이 흘러도 그자리 그대로 있는 추억이 고마울 때가 있더라고요.

      계속 꿈꾸시면, 언제가는 시간이 머물러 있는 체코에 오셔서
      8년 전 신혼여행의 추억을 다시 느끼실 수 있을거에요.
      그 날을 위해 오늘도 화이팅요 ! ^^

  3. 혜진 2014.03.14 14: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궁금한게 있어서요~
    프라하성 아래에서 꼴레뇨를 먹었는데 무시무시한 짠맛에 10조각도 못먹고 나왔거든요ㅜㅜ
    꼴레뇨가 원래 이렇게 짠거냐고 신랑은 무서워서 다신 못먹겠대요ㅋ
    어느 블로그를 봐도 짜다는 얘기가 없어서요;;
    꼴레뇨가 못먹을 정도로 짠 음식인가요?

    • 프라하밀루유 2015.06.29 2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혜진님 안녕하세요.
      아무래도 프라하성 근처는 관광지라서 관광객 상대로 하다보니
      음식의 질에 신경을 많이 안쓰는 편입니다.
      제가 먹었던 꼴레노는 기름기가 있어 많이 먹으면 조금 느끼하기는 해도 짜게 먹었던 기억은 없는 것 같아요.

  4. Heeju 2015.06.26 01: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동유럽 여행 준비중 인 학생이에요^^
    프라하 여행하는데 카를슈테인 성도 가보고 싶어서 맛집을 찾고 있었어요~
    혹시 저 레스토랑 이름 기억하시나요?

    • 프라하밀루유 2015.06.29 22: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기차역에서 내려서, 칼슈테인 성 거의 다 가서 코너에 있는 식당이고요
      펜션이랑 같이 운영이 됩니다.

      갈때마다 음식은 맛있었는데, 서빙이 좀 느린 단점이 있어요 ^^
      http://www.penzion-dagmara.cz/

      즐거운 여행되시길 바랄게요.

  5. 2015.08.16 10: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 프라하밀루유 2015.08.18 0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언니와 함께 떠나는 여행이라 설레이고 즐겁겠어요. ^^
      체코는 만 18세부터 주류 구매 가능하니, 체코의 명물 시원한 맥주 한잔 하실수 있겠네요.
      두분이서 안전한 여행하시길 바라며, 어딜가든 소매치기 조심하시고요,
      행복한 추억 많이 만드세요~~